연합뉴스

서울TV

소녀시대 태연과 서현 ‘슈퍼배드2 목소리 연기 도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할리우드 3D 애니메이션 ‘슈퍼배드 2’(감독: 크리스 리노드, 피에르 코팽)가 국내 개봉을 앞두고 4일 오후 서울 여의도 CGV에서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는 소녀시대 태연과 서현이 참석해 소감을 밝혔다.

전편 ‘슈퍼배드’ 1편(2010년)에 이어 2편에서 다시 한 번 목소리 연기에 도전한 태연과 서현은 각각 영화 속 세 자매 중 어른스러운 첫째 딸 ‘마고’와 호기심 충만한 장난꾸러기 둘째 딸 ‘에디스’역을 맡아 전문 성우 못지않은 실력을 뽐냈다.



목소리 연기를 한 소감을 묻는 질문에 태연은 “1편에 이어 2편에서도 캐릭터 변화가 크게 없어 당연히 내가 해야 되지 않나 생각했다(웃음)”며 “참여하게 돼 기뻤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2편에서는 내용도 다양해지고 맡은 캐릭터의 감정 변화도 많아서 다양한 감정 연기를 했는데, 특히 극중 사랑에 빠지는 부분이 신선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현 역시 “1편에 이어 2편도 우리가 했으면 좋겠다고 생각을 했는데 마침 제의가 와서 정말 기뻤다. 즐겁게 더빙 했다”고 말하며, 극중 캐릭터에 대해서는 “실제로 친한 언니들이나 친구들과 함께 있을 때는 장난기가 많다. 영화 속 ‘에디스’도 장난기가 많은 성격이라 연기할 때 도움이 됐다”고 참여 소감을 말했다.

한편 소녀시대 멤버의 반응을 묻는 질문에, 태연은 “멤버 모두 ‘슈퍼배드’를 좋아해서 꼭 시사회에 참석 하겠다며 흥분하더라”고 전했다. 이어 서현은 “특히 영화를 좋아하는 티파니 언니가 굉장히 좋아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슈퍼배드 2'는 3년 전 1편에서 ‘달’을 훔쳤던 슈퍼 악당 ‘그루’가 슈퍼 대디로 돌아와 세상을 지배하려는 최강 악당 군단에 맞서 대활약하는 모험을 그렸다. 오는 12일 개봉한다.

문성호PD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