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연애를 기대해’ 김지원, ‘밀당의 고수로 변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장고봉PD goboy@seoul.co.kr


배우 김지원이 물오른 연기력을 과시하며 '연애를 기대해'를 통해 연애의 고수로 안방극장을 찾는다.

KBS 2TV ‘칼과 꽃’ 후속 작으로 방영될 새 수목드라마 2부작 ‘연애를 기대해’(연출: 이은진, 제작: KBS 아이오케이미디어) 제작발표회가 지난 5일 서울 장충동 그랜드 앰버서더 호텔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이은진 PD와 출연배우 보아, 최다니엘, 임시완, 김지원이 참석해 제작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지난해 종영한 MBC 일일시트콤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에서 제2의 신세경으로 주목받았던 김지원은 이번 캐릭터에 대해 “연애에 능숙하고 밀당의 대가인 최새롬 역”인데 “밀당은 이렇게 하는 거구나, 라는 것을 극중 최새롬 역을 연기하면서 알게 됐다(웃음)”고 설명했다.

이날 한층 성숙하고 예뻐진 외모로 행사장에 참석한 그녀는 외모 관리 비결을 묻는 질문에 “두꺼운 화장 때문인 것 같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지원의 상대역인 최다니엘(차대기 분)과 달빛 속에서 키스를 나누는 장면이 앞서 공개되면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이에 대해 그녀가 “진한 키스신은 아니었고 입맞춤 정도였다”고 답하자, 최다니엘은 “저는 굉장히 진했다고 생각했는데”라고 말하며 “궁금하신 분들은 방송을 보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연애를 기대해’는 젊은 남녀의 솔직한 연애 담을 그린 로맨틱코미디 파일럿 드라마로 오는 11일과 12일 KBS 2TV에서 오후 10시에 방송 된다.

문성호PD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