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상속자들’ 김은숙 작가 “떨리고 설렌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장고봉PD goboy@seoul.co.kr


SBS 새 수목드라마 ‘왕관을 쓰려는 자, 그 무게를 견뎌라-상속자들’(이하 ‘상속자들’)에 청춘스타들이 총출동한다.

7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파티오나인 호텔에서 ‘상속자들’(극본 김은숙, 연출 강신효, 제작 화앤담픽처스)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강효신 PD와 김은숙 작가를 비롯해 박신혜, 이민호, 김우빈, 크리스탈(에프엑스), 최진혁, 김성령, 강민혁(씨엔블루), 박형식(제국의아이들), 김지원, 전수진, 임주은, 강하늘 등이 참석했다.



‘상속자들’은 ‘신사의 품격’과 ‘시크릿 가든’을 집필한 김은숙 작가의 신작으로 부유층 고교생들의 사랑과 우정을 그리는 청춘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특히 이번 작품에는 아이돌 스타들이 많이 등장하면서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이에 대해 김은숙 작가는 “특별히 아이돌이라고 해서 캐스팅한 것은 아니다. 박형식, 크리스탈, 강민혁 씨도 다른 배우들처럼 오디션을 봤다. 캐릭터를 가장 잘 소화했기 때문에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김 작가는 “전작과 제일 큰 차이점은 배우들 연령대가 낮아 진 것인데, 그동안 안 해 본 이야기를 해보고 싶어서 캐릭터를 고등학생으로 설정했다”며 “소재가 특이하고 신선하진 않지만 재미있게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섹시하고 사악하고 격정적인 하이틴 로맨스를 만들겠다. 쓰다 보니 어른들을 위한 하이틴 로맨스가 됐는데, 무슨 뜻인지는 보시면 알 수 있을 것”이라며 궁금증과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또한 “이번 드라마가 특히 기다리면서 떨리고 설렌다”며 작품에 대한 자신감과 기대감을 내비쳤다.

‘주군의 태양’ 후속 작인 ‘상속자들’은, 오는 9일 첫 방송된다.

문성호PD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