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이별 10분 전’ 낸 정준영 “생애 첫 앨범…떨리지만 뿌듯”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장고봉PD goboy@seoul.co.kr


“태어나서 처음으로 내는 앨범이자, 첫 번째 무대다. 많이 떨리지만 기분이 너무 좋다. 감회가 새롭다.”

10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IFC몰에서 가수 정준영은 데뷔 앨범 쇼케이스를 열고 이같이 소감을 밝혔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 곡 ‘이별 10분 전’을 포함해 ‘병이에요(Spotless Mind)’, ‘정말?’, ‘Be Stupid’, ‘아는 번호’, ‘Take Off Mask’ 등 총 6곡이 수록됐다. 정준영은 “곡을 오랫동안 준비하면서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했다.”며 “앨범에 수록된 곡들이 잘 정해진 것 같고, 주변 반응도 좋아 뿌듯하다.“고 말했다.

또한 타이틀 곡 ‘이별 10분 전’은 이별을 직감하는 남자의 불안한 마음을 이야기한 노래로 정준영의 굵은 보이스와 밴드사운드가 돋보이는 전통 락발라드 곡이다. 그는 “내가 하고 싶은 하드락은 밴드와 함께 해야 하는데, 그걸 보여주기에는 아직 이르다는 생각을 했다. 그래서 이번 앨범은 대중과 가장 가까워질 수 있는 락발라드로 선택했다.”고 전했다.

정준영은 이날 엠넷 ‘엠카운트다운’ 무대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 그는 “정준영 하면 타이틀 곡 ‘이별 10분 전’이 떠오르면 좋겠다. 더 욕심을 내자면 수록곡 모두를 기억해 주셨으면 한다.”면서 “앞으로 기회가 된다면 꿈의 무대라 불리는 영국 웸블리 무대에 서보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문성호PD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