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예쁜 남자’ 장근석, “단명하고 싶지 않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성공에 대한 강박관념은 없다. 한 번의 대박을 위해 단명하고 싶지는 않다”

18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호텔에서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예쁜 남자(극본 유영아 연출 이재상 정정화)’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참석한 장근석은 전작들의 부진한 성적표에 대해 이같이 운을 띄웠다.

2010년 ‘매리는 외박중’과 2012년 ‘사랑비’, KBS2 월화드라마인 두 작품 모두 시청률이 부진했다. 장근석은 “배우로서 존재감을 강하게 어필하지 못한 건 내가 그만큼 덜 성장했기 때문”이라며 “앞으로 다양한 캐릭터를 경험하며 배우 장근석으로서 입지를 굳히는 것이 제 연기 인생의 방향성”이라고 말했다. 

장근석은 이번 드라마에서 세상 모든 여성들의 마음을 훔치는 마성의 캐릭터 독고마테 역을 맡았다. “이번 드라마는 장근석의 단점을 장점으로 부각시킬 수 있는 작품”이라며 “좋은 작품으로 남기고 싶다”고 의욕을 보였다.

한편 장근석의 상대역인 김보통역을 맡은 아이유는 최근 신곡 ‘분홍신’으로 바쁜 음반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아이유는 “연기로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연기를 하면서 딜레마에 빠지면 노래로 해결하곤 한다”며 음반 활동과 드라마 출연이 벅찰 것이라는 주변의 우려를 씻어냈다. 이어 “극중 김보통 캐릭터가 매력적이어서 출연을 결심했다”고 덧붙였다.

‘예쁜 남자’는 천계영 작가의 동명 원작 만화를 바탕으로 한 작품으로, 오는 20일 첫 방송된다.

문성호PD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