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착한 갤러리’ 홍보대사 이종석 오픈식 참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2일 서울 중구 남대문로 스탠다드차타드은행 제일지점에서 열린 귀로 듣는 미술전시회 ‘착한 갤러리’ 오픈식에 배우 이종석이 참석해 팬사인회 행사를 가졌다.

‘착한 갤러리’는 시각장애인을 위한 목소리 재능기부 캠페인 ‘스탠다드차타드은행 착한 도서관 프로젝트 시즌3’의 일환으로, 일반인과 시각장애인에게 소리로 미술작품을 감상할 수 있도록 미술작품 전시 및 작품 묘사 오디오 해설을 함께 제공하는 이색 전시회다.

특히 홍보대사 이종석이 직접 낭독한 밀레의 ‘만종’, 고흐의 ‘별이 빛나는 밤’, 마네의 ‘피리부는 소년’을 포함한 세계적인 명화 10점도 함께 내년 1월 31일까지 전시된다.

▲ 사진=sungho@seoul.co.kr


장고봉 PD goboy@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