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18m ‘거대오리’ 모형 순식간에 털썩 주저앉는 영상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길이 18m의 거대 모형 오리가 순식간에 터지는 영상이 화제다.지난 31일 타이완 가오슝(高雄)항에서 새해맞이 행사 도중 일어난 일이다.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24초짜리 영상에는 당시 상황이 생생히 담겨져 있다.

영상을 보면 행사에 참석한 수많은 인파들 사이로 거대 오리 모형이 유독 눈에 들어온다. 영상이 시작되고 얼마 지나지 않아 오리의 오른쪽 부분이 세로로 길게 갈라지며 맥없이 주저앉는다. 이를 보고 놀란 많은 관중들이 오리가 있는 쪽으로 뛰어가는 모습으로 영상은 끝난다.

영상을 접한 네티즌들은 “오리를 터뜨린 범인이 갈매기일지도 모른다”, “새해에는 하는 모든 일 빵빵 터지길 기원하는 것을 오리가 몸소 보여준 것”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공개된 영상 속 오리 모형은 네덜란드 조형예술가 플로렌테인 호프만(Florentijn Hofman)의 작품으로 튜브처럼 공기를 주입해서 만든 조형물이다. 2007년부터 중국 베이징, 일본 오사카, 호주 시드니, 브라질 상파울루, 네델란드 암스테르담 등에서 전시되며 큰 인기를 끌었다.

영상팀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