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교통위반 항의하자 폭행, ‘적반하장’ 운전자 딱 걸렸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국에서 교통법규를 어긴 자동차 운전자가 이에 항의하는 자전거 운전자를 오히려 폭행하는 장면이 담긴 동영상이 유튜브에 공개되어 네티즌들의 분노를 사고 있다.

27일(현지시간) 영국 일간지 메트로에 따르면 지난 23일 오전 9시경 영국 런던 패링던(Farrindon)의 한 교차로에서 흰색 차량이 차량 정지선을 어기고 자전거 정차구역에 멈춰섰다.



영상을 보면 자전거 운전자가 차량으로 다가가 항의를 했지만 차량 운전자는 이를 무시하고 빠른 속도로 출발해버렸다. 당시 자전거는 차량에 근접해 있었기 때문에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위험한 상황이었다. 이에 격분한 자전거 운전자는 차량을 추격하였고, 다음 교차로에서 정차하고 있던 흰색 차량에 다가가 재차 항의하였다.

하지만 차량에서 내린 운전자는 자전거 운전자와 말다툼을 벌이다 순간적으로 격분해 자전거 운전자의 얼굴을 가격하고 옆 차선으로 거세게 밀쳤다. 자칫 위험한 상황이 발생할 수 있었다.

이 영상은 피해 자전거 운전자를 뒤따르던 다른 자전거 운전자가 헤드캠(Headcam)으로 촬영하여 유튜브에 공개했다.



한편 영상이 유튜브에 올라온지 얼마되지 않아 조회수 45만회 이상을 기록하며, 런던 중심가에서 벌어진 폭행사건에 충격을 받은 많은 이들의 분노를 사고 있다.

쥬드 벅(Jude Bug)이라고 알려진 당시 영상 촬영자는 유튜브에 동영상을 올리면서 “이번 폭행 사건을 경찰에 신고하였으며 자신이 촬영한 영상이 폭행당한 자전거 운전자의 피해배상을 위해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사진·영상=유튜브

장고봉 PD goboy@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