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식사하러 왔니? 레스토랑에 기린이 웬일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초원 대신 사람들이 붐비는 레스토랑에서 기린을 발견한다면 어떤 기분일까?

실제로 남아프리카공화국(이하 남아공)의 요하네스버그 사자 공원(Lion Park)에 있는 한 레스토랑 안에서 기린이 포착돼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해 9월 남아공의 유명한 관관명소 중 하나인 이 사자공원에서 촬영된 1분 33초가량의 영상에는 암컷 기린 한 마리가 레스토랑 안에 서 있는 모습이 담겼다.

예상치 못한 손님(?)의 갑작스런 등장에 레스토랑 안에 앉아 있던 관광객들은 웃음으로 답례한다. 캐노피 천장의 높이를 가늠이라도 하는것처럼 기린은 잠시 멈춰선 뒤 레스토랑 천장에 머리가 닿을 듯 말듯 조심스레 한 걸음 한 걸음 자태를 뽐내며 걷는다.



런웨이라도 하듯 성큼성큼 걷던 기린은 레스토랑 중간 지점에 멈춰선다. 천장에 가로로 늘어진 줄 하나가 앞을 막고 있지만 고개를 숙여 지나갈만큼 똑똑하다.

또 하나의 장애물을 넘은 기린은 화분 앞에 멈춰선다. 이어 잠시 망설이더니 화분의 화초를 뜯어먹기 시작한다. 기린의 이런 모습에 관광객들의 웃음이 연신 터져나온다.

레스토랑에서 허기를 달랜 기린은 캐노피 천장이 없는 곳으로 나간다. 밖으로 나온 기린은 키보다 낮았던 캐노피가 불편했던 듯 목을 곧추 세우며 크게 숨을 내쉰다.

영상을 접한 해외 네티즌들은 “레스토랑을 찾은 얌전한 기린의 모습이 놀랍다”, “줄을 피해 지나가는 모습을 보니 똑똑한 기린임에 틀림없다”며 모두 신기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사진·영상=유튜브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