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철없는 운전자, 차 스피커로 총소리 내며 거리 질주에 시민들 ‘혼비백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골목길을 걷는 시민들에게 자동차 스피커로 장난을 치는 모습을 담은 영상이 네티즌들의 거센 비난을 사고 있다.

4일(현지시간) 영국 일간지 메트로는 검은색 밴 한 대가 시민들에게 접근해, 총소리를 내며 갱스터 흉내를 내 위협하는 모습을 담은 영상을 소개했다.



영상을 보면 배경은 눈 내린 어두운 골목길이다. 길을 걷는 세 명의 남성 뒤에 검은색 밴 한대가 총소리를 내며 엄청난 속도로 다가온다. 이에 깜짝 놀란 남성들은 도로 밖으로 뛰어 나간다. 또 다른 한편에선 검은 차량의 총소리에 놀란 시민이 눈길에 넘어지며 허겁지겁 정신없이 도망간다.

이런 황당한 장면의 영상은 유튜브 사용자 로마 앳 우드라는 남성이 만든 것으로 영상을 올린지 삼일만에 200만여회의 조회수를 올리며 인기를 끌고 있다.

한편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사람들 놀래키고 재밌지? 뒷통수 조심해”, “언젠가는 후회할꺼다” 라는 반응을 보이며 이런 철없는 장난을 친 남성을 비난했다.

사진·영상=유튜브

장고봉 PD goboy@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