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국내에 뜬 태양 3개…안산서 환일현상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태양이 3개로 보이는 환일현상이 국내에서도 포착돼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7일 경기도 화성시에 있는 사무실로 출근하던 회사원 유경수 씨(38·안산시 고잔동)는 안산시 상록구 사동 주변 도로를 지나던 중 환일현상을 목격했다.



환일현상은 대기의 미세한 얼음 결정에 태양이 굴절·반사되면서 여러 개로 보이는 광학 현상을 말한다.

평소 자주 다니던 도로에서 이상현상을 목격한 유 씨는 소유하고 있던 스마트폰을 이용해 환일현상을 동영상으로 촬영했다.

이날 환일현상은 30분 가량 지속된 것으로 알려졌다.

동영상을 촬영한 유 씨는 “태양이 유난히 밝고 눈이 부셔서 쳐다보니 태양 양 옆의 작은 태양들이 보였다”며 “항상 이 도로를 다니지만 이런 현상을 목격한 건 처음”이라고 전했다.

한편 ‘무리해’라고도 불리는 환일현상은 대체로 지구 종말 등의 나쁜 징조로 해석되며 최근엔 2014년 1월 경북 청송에서 환일현상이 목격된 바 있다.

사진·영상=유경수 씨 제공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