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케이트 업톤 무중력 상태서 춤을 ‘아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의 톱모델 겸 배우 케이트 업톤(Kate Upton·21)이 비키니 차림으로 무중력 상태에서 춤을 추는 영상이 화제다.

영상은 올해 50주년을 맞이하는 유명 스포츠 잡지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Sports Illustrated)’ 표지를 장식하기 위해 진행된 화보촬영 과정을 담은 것으로 알려졌다.



영상은 ‘제로G’란 이름의 비행기 앞에서 금빛 비키니를 착용한 금발의 베이글녀 케이트 업톤이 육감적인 포즈를 취하는 장면으로 시작된다. 이어 무중력 상태의 비행기 내부에서 업톤의 ‘아찔’한 댄싱이 이어진다.

다양한 비키니 차림으로 무중력 공간을 헤엄치듯 날아다니며 포즈를 취하는 그녀의 터질듯한 볼륨감에 카메라 플래시가 쉴새 없이 터진다.



영상을 접한 네티즌들은 “무중력 상태라서 더 예쁘다”, “볼륨감은 케이트 업톤이 최고”, “베이글녀의 원조임에 틀림없다” 등 반응을 보였다.

사진·영상= swimsuit.si.com/유튜브

손진호 기자 nasturu@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