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어디 갔지?’ 생방송 중 리포터 사라지는 어이없는 방송사고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국 공영방송 BBC가 최근 어이없는 방송사고를 냈다. 뉴스 생방송 중 카메라 시스템에 문제가 생기면서 소식을 전하던 리포터가 화면에서 갑자기 사라져버린 것이다.

26일 영국 텔레그래프와 메트로 등 외신들은 BBC 리포터 캐롤라인 빌튼(Caroline Bilton)이 그 주인공 이라고 소개했다. 해당 방송사고 영상이 유튜브에 공개되면서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고 덧붙였다.

공개된 영상을 보면 캐롤라인 빌튼이 멘트를 채 마치기도 전에 화면 아래로 사라지는 황당한 장면이 연출된다. 그러면서 화면은 급히 스튜디오로 넘어와 진행자 ‘린 브라운’(Leanne Brown)을 비춘다. 린 브라운은 “카메라에 문제가 생긴 것 같다”고 말하며 침착하게 진행을 이어나갔다.



누리꾼들은 “리포터는 도대체 어디로 간거야?”, “최근 BBC 뉴스 방송사고가 잦은 듯”, “카메라 감독이 깜빡 졸았나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BBC는 연초 ‘전 세계가 말의 해를 환영하며 기념한다’는 내용의 뉴스를 내보내면서 ‘말의 해’(the year of horse)를 ‘매춘부의 해’(the year of the whores)로 잘못 표기하며 곤욕을 치른 바 있다.

사진·영상=BBC,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