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주유소 손님이 권총강도 ‘들어메치기’로 제압하는 장면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의 한 주유소에서 직원과 손님이 권총을 들이대는 강도를 용감하게 제압하는 장면이 포착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고 실리콘밸리 지역신문 머큐리뉴스가 2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당시의 긴박했던 상황은 주유소내 CCTV에 의해 그대로 찍혔다.

사건이 일어난 시간은 26일 오전 1시 30분 무렵. 영상을 보면 캘리포니아주 샌 파블로 인근에 위치한 한 주유소로 50대 남성 한명이 걸어 들어온다. 검은색 복면으로 얼굴 전체를 가린 남성은 들어오자마자 카운터 직원을 향해 리볼버 권총을 들이댄다. 직원은 잠시 당황하는 기색을 보이더니 순식간에 권총을 든 강도의 손을 뒤쪽으로 향하게 움켜잡아 권총을 빼앗으려 안간힘을 쓴다.



이때 주유소 안에 있던 다른 손님이 카운터 쪽으로 달려오더니 마치 레슬링을 하듯 강도를 들어 올려 바닥에 자빠뜨린다. 그리고 재빨리 강도의 손에서 총을 빼앗아 제압한 뒤 경찰이 도착할 때를 기다린다.

경찰은 “주유소 안에 있던 손님과 직원이 신속하게 강도를 제압한 덕분에 별 탈 없이 사건이 마무리될 수 있었다”며 당시 긴박했던 현장 상황을 전했다.



경찰에 따르면 범인은 마이클 코빈이라는 이름의 50세 남성으로, 몇 차례의 전과 기록을 가지고 있지만 강도범죄를 저지른 건 이번이 처음인 것으로 알려졌다. 범인은 화기소지와 강도 혐의로 미국 캘리포니아주 마르티네즈 소재 카운티 감옥에 수감될 예정이다.

이경진 통신원 golkj@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