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불길 휩싸인 아파트서 난간 매달린 남성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불이난 아파트 건설 현장에서 불길에 휩싸이기 직전 가까스로 구출되는 남성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현지시간 25일 오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한 아파트 건설 현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영상을 보면 불이 난 아파트 건물 3층 발코니에 안전모를 착용한 남성이 건물 안의 거센 불길에 오도 가도 못하고 있다. 불길은 점점 더 거세져 남성을 곧 덮칠 기세다.

불길이 해일처럼 다가오자 남성은 3층 발코니 난간을 붙잡고, 아래층 발코니로 뛰어 내린다. 자칫 추락할 수도 있는 위험천만한 선택을 한 것이다. 무사히 아래층 발코니에 착지한 남성은 때마침 건물로 출동한 소방대원들의 고가사다리차에 올라탄다.

하지만 더욱 놀라운 것은 남성이 사다리차에 올라타는 순간 기다렸다는 듯이 건물 상부가 무너지기 시작했다. 이 모습을 본 남성은 안도에 한숨을 내쉬며, 무사히 현장을 빠져 나온다.

다급했던 사고 순간의 영상은 맞은 편 건물에 있던 주민에 의해 고스란히 촬영 되었다.

한편 화재가 발생하자 소방대원 200여 명이 진화작업에 나섰지만, 시속 40km가 넘는 강한 바람 때문에 아파트는 30여분 만에 모두 타버렸다. 현지 소방 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으며,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영상=유튜브

장고봉 PD goboy@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