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우사인 볼트, 성행위 연상케 하는 나이트클럽 댄스 영상 논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총알 탄 사나이’ 우사인 볼트가 나이트클럽에서 성행위를 연상케 하는 댄스를 선보여 논란이 되고 있다고 영국의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이 최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자메이카 출신의 볼트는 최근 트리니다드 토바고의 한 나이트클럽에서 열린 축제 전야파티에서 여성과 격렬한 성행위를 연상케 하는 댄스를 선보였다.



영상에서 볼트는 수많은 팬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다양한 포즈로 춤을 추면서 매우 행복한 표정을 짓는다.

 우사인 볼트는 세계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로 평가받고 있으며, 100m와 200m 달리기 종목의 세계기록을 갖고 있다. 지난 2008년과 2012년 올림픽에서 두 종목 모두 금메달을 획득한 바 있다.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