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우주에서 주스는 이렇게 먹어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산드라 블록과 조지 클루니가 우주에서 주스를 만들어 먹는다면?

 영국의 유명 음료업체인 로빈슨스가 최근 새로 내놓은 주스를 론칭하기 위해 매우 특별한 영상을 촬영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승무원들을 실제 무중력 공간으로 보내 주스를 만들어 먹는 장면을 촬영한 것이다.



 로빈슨스는 광고대행 에이전시인 아이리스 월드와이드와 함께 승무원들이 무중력 상태의 우주선에서 어떻게 주스를 만들어 먹을까 하는 발상을 했고, 새 주스 홍보차 이를 실제 실험해보기로 했다.

 
로빈슨스는 비행기에 이번 실험을 위한 승무원들을 태워 고도 3만3000피트까지 상승케 했다. 이어 갑자기 2만 4000피트까지 급강하하게 해 약 3분 정도의 무중력 상태를 만들었다. 그동안 승무원들은 항공기 안에 둥둥 떠올라 주스를 만들어 먹는 장면을 연출했다.

 
영상을 보면 ‘그래비티’의 주인공 산드라 블록과 조지 클루니처럼 차려입은 남녀 승무원이 텅빈 항공기 안에서 떠오른다. 남 승무원이 물이 찬 풍선을 들어 올리자, 여 승무원은 이를 핀으로 터트린다. 액체는 일정한 형체를 유지하면서 공중에 떠 있고, 여 승무원은 여기에 스프레이로 노란색 스쿼시를 뿜어준다. 이렇게 해서 ‘날아다니는’ 주스가 완성된다. 남 승무원은 떠다니면서 스트로우를 대고 주스를 빨아먹는다.

사진, 영상=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