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멕시코 7.2 강진,폭풍우 치는 듯한 실내 수영장 파도 ‘아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멕시코 중부와 남부에서 지난 18일 규모 7.2의 강진이 발생했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은 지진이 이날 오전 9시 38분(현지시각) 태평양 연안 게레로주의 휴양지 아카풀코 인근에서 발생했다고 밝혔다.

USGS는 애초 지진 규모를 7.5라고 밝혔으나, 이후 7.2로 하향 조정했다.

진동은 최초 6개 주와 수도 멕시코시티에서 느껴졌으며 이로 인해 일부 지역은 건물 외벽이 무너지는 등의 피해가 발생했다. 남부 게레로주 칠판싱고에서는 한때 정전이 발생하기도 했다.

이처럼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에는 규모 7.2의 강도를 가늠케 하는 영상들이 속속 올라왔다. 그 중 지진 발생 당시 멕시코시티에 위치한 한 수영장 모습을 보면, 마치 폭풍우가 몰아치는 바다를 연사케 한다.



아찔한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지진 위력을 실감케 하는 영상이다”,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아 다행”이라는 등의 반응들을 보였다.

한편 이날 멕시코시티에서는 최소 30초 동안 진동이 계속돼 건물이 흔들리면서 사람들이 거리로 뛰쳐나오는 대피 소동이 벌어졌다.

사진·영상=유튜브: HappenNow05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