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노상방뇨’ 하는 사람들, 물대포 쏴 저지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노상방뇨’중인 사람들에게 물대포를 쏴 망신을 당하게 하는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달 30일 유튜브에 올라온 ‘방뇨탱커’(The Pissing Tanker)란 제목의 1분 22초 영상에는 인도 뭄바이의 노상방뇨 세태를 보여준다.

가난해도 행복한 나라, 인도는 최근 태국이 ‘놀랄만한 태국’이라는 관광용 캐치프레이즈를 내걸어 성공한 데 자극을 받아 ‘클린 인도’(Clean India) 만들기에 한창이다.

영상은 먼저 길거리에서 무차별 방뇨하는 사람들의 모습을 보여준다. 벽이나 나무, 쓰레기통 할 것 없이 노상방뇨를 하는 이들에게 노란색 ‘방뇨탱커’를 탄 익명의 활동가가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물대포를 연신 쏘아댄다.



방뇨하던 사람들은 갑작스러운 물세례에 당황해 도망치거나 거센 물줄기에 중심을 잃고 넘어진다. 이를 지켜보고 있던 행인들과 외국관광객들은 웃음을 터트린다.

물대포를 동원해 거리의 노상방뇨 꾼들을 제지하는 극단의 방법을 사용한 이들은 ‘클린 인도’를 주장하는 익명의 공공배뇨 활동가들로 알려졌다.

이 동영상은 현재 84만여 건의 조회수를 기록 중이다.

사진·영상=유튜브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