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울던 소녀가 돌연 ‘악마소녀’로브라질 밤거리 공포의 몰카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공포영화에 나올 법한 끔찍한 형상의 캐릭터를 현실에서 맞닥뜨리게 된다면?

그 공포의 순간을 담은 몰래카메라 영상이 화제다.

지난 18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울고 있던 소녀가 ‘악마 소녀’로 돌변하는 끔찍한 몰래카메라 영상을 소개했다. 해당 영상은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를 기반으로 운영되고 있는 브라질의 코미디 채널 ‘카날 붐’이 제작한 영상이다.

이 영상은 길을 지나던 사람들이 울고 있는 소녀에게 한치의 의심도 없이 접근하는 순간에 갑자기 ‘악마 소녀’로 돌변하는 설정으로, 이때 사람들이 보이는 다양한 반응을 담았다.

영상은 고개를 숙인 채 울고 있는 소녀의 모습을 발견한 사람들이 그녀에게 다가가 안부를 묻는 모습으로 시작된다. 그런데 갑자기 소녀가 고개를 들자, 피 범벅 상태의 왜곡된 얼굴에 피어싱이 박힌 눈 등의 끔찍한 모습이 드러난다.



소녀의 이 같은 반전에 사람들은 공포감에 휩싸여 혼비백산하며 도망친다. 이때 소녀는 벌떡 일어나 이들의 뒤를 쫓으며 공포감을 배가시킨다.

이 영상은 지난 8일 유튜브에 업로드 된 이래 현재 290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며 화제가 되고 있다.

사진·영상=Canal BOOM

문성호PD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