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이래도 안마셔?’ 남자 목 마르게 만드는 주스 광고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네덜란드의 한 회사가 만든 주스 광고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유튜브에 게재된 ‘섹시한 안나의 학생들 포커스 테스트하기’(Sexy Anna test focus studenten)란 영상이 바로 그것.

영상은 첫 부분에서 공부 열기로 가득한 침묵 속의 도서관 모습을 보여준다. 커다란 주스 팩을 책상 위에 얹어놓고 공부에만 열중하는 한 남학생 앞에 미모의 여성이 앉아 있다.

이 남학생을 유혹이라도 하려는 듯 여성이 가디건을 벗고 머리를 풀어 내린다. 주위의 남학생들은 여성의 특이한 행동에 호기심 가득한 시선으로 쳐다본다. 하지만 여성은 다른 남학생들의 시선은 아랑곳하지 않고 그윽한 눈빛으로 앞의 남학생만을 바라본다. 그래도 그는 여성에게 눈길조차 주지 않는다.



남학생의 무관심에 이번엔 여성이 책상 위로 올라가 도발적인 춤을 추기 시작한다. 주변 남학생들의 시선이 여성에게 집중되지만, 앞에 앉은 남학생은 여전히 관심이 없다. 여성이 검은색 치마와 상의를 벗어 던지자 이제서야 남학생이 힐끔 한번 쳐다본다.

여성의 야릇한 춤이 계속되지만, 남학생의 반응이 신통치 않다. 여성은 남학생의 옆에 앉아 신고 있던 스타킹을 벗은 후 책상 위에 드러눕는다. 결국, 여성은 양복을 입은 남성들에 의해 끌려나간다. 남자들의 등 뒤엔 ‘당신의 포커스를 테스트하다’(Test Jouw Focus.NL)란 글귀가 새겨져 있다.

여성의 댄스에 도서관 내 학생들의 박수가 이어지고 남학생은 목이 마른 듯 주스를 벌컥벌컥 들이킨 후, 아무 일 없었다는 듯 다시 공부에 몰두한다.

현재 이 동영상은 92만 8000여 건의 조회수를 기록중이다.

사진·영상=Vifit FrieslandCampina/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