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노약자, 임산부 겨냥 오토바이 날치기 일당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 사이클 선수가 여성의 휴대전화를 낚아채 달아나는 오토바이 날치기 일당의 모습을 영상에 담아내 온라인상에서 누리꾼들의 관심을 불러 모으고 있다.

28일(현지시각) 영국의 인터넷 매체 데일리메일은 최근 런던에서 오토바이 날치기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며, 오토바이 날치기 일당이 여성의 휴대전화를 낚아채 달아나는 범죄 영상을 소개했다.

런던 경찰이 공개한 이 영상은 사이클 선수의 헬멧에 부착된 카메라로 촬영됐으며, 영상으로 오토바이 날치기 일당들이 어떻게 범죄를 저지르는지 그 과정을 잘 담고 있다.



영상을 보면, 오토바이를 탄 날치기범 일당이 범행 대상을 물색하다가 휴대전화를 들고 걸어가는 한 여성을 발견하고 접근한다. 그리고는 순식간에 휴대전화를 낚아채 빠른 속도로 달아난다. 피해 여성은 당황한 나머지 외마디 비명만 지를 뿐이다.

런던 경찰은 영상에 찍힌 2명의 범죄자를 포함한 날치기범 일당 5명을 모두 검거했다. 작년 이들 일당은 11일동안 하루 4번꼴로 총 46차례의 날치기 범죄를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이들은 비교적 저항이 어려운 여성 보행자나 임신한 여성을 중심으로 범행을 계획했으며, 범죄에 이용한 오토바이 역시 훔친 것으로 밝혀졌다. 날치기범 중 3명은 현재 교도소에서 징역 8년형을 받고 수감 중이고, 나머지 2명은 이 달 말 선고공판이 예정되어 있다.

사진·영상=metpoliceservice/유튜브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