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야생환경에서 자연분만 영상 제작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야생환경에서 의료진 도움 없이 아이를 자연분만으로 낳는 과정을 실시간으로 보여주는 리얼리티쇼가 준비되고 있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국의 대중 인터넷 매체인 미러는 5일 ‘라이트타임’이라는 영상매체가 이같은 놀라운 쇼를 시리즈로 준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 쇼는 야생상태에서 아이를 낳기 원하는 젊은 엄마들을 대상으로 한다. 이들은 자연환경속에서 의료진의 도움 없이 출산의 고통을 감내하며 분만하기를 원하는 여성들이다.

장소는 미국의 숲속이나 계곡 등을 물색하고 있다. 라이프타임은 “여성의 가장 격렬한 경험이 야생에서 이루어질 때 어떤 일이 일어나고, 야외에서 의료진 도움 없이 부모가 되는 과정을 잘 보여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쇼는 지난 해 미국의 한 여성이 야외 물가에서 아이를 출산하는 과정을 담은 영상이 유튜브에서 2000만을 넘는 조회수를 기록하며 큰 주목을 끌고 있는데 영감을 받아 마련된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영상은 한 여성이 물가에서 남편과 자녀들만 있는 가운데 아이를 출산하는 과정을 생생하게 보여준다.

하지만 이와 관련 비판적인 시각도 제기되고 있다. 미국 신시내티 메디컬센터의 출산 전문가인 론 재클씨는 “누구나 의료진 도움을 받지 않는 자연분만을 원하지만, 역사적으로 이는 많은 인명 손실을 가져왔다”고 부정적 의견을 피력했다.

사진, 영상= 유튜브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