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흉기 들고 쫓아오는 ‘살인자 삐에로’ 몰카 영상 인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무시무시한 분장을 한 삐에로가 흉기를 들고 쫓아온다면?”

지난 18일(현지시각) 영국 언론매체 미러는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살인자 삐에로’ 영상을 소개했다.



영상을 보면, 알록달록한 옷을 입은 삐에로가 흉기를 들고 사람들을 위협하며 쫓아온다. 음산한 배경음악과 함께 한산한 공원이나 역 주변에서 촬영된 이 영상은 보는 이로 하여금 공포감을 극대화시킨다.

이 삐에로는 어둑어둑한 길을 혼자 걷고 있는 행인을 삽으로 위협하며 쫓기도 하고, 지하실에 오르골을 틀어 음산 분위기를 조성한 후 드릴을 휘두르기도 한다. 또 가짜 마네킹의 머리를 망치로 내리쳐 피가 솟구치게 하는 모습을 연출해 사람들에게 겁을 준다. 지나가는 행인들은 그런 삐에로를 보며 가방도 내팽개치고 도망간다.

이 영상을 제작한 디엠 프랭크스 프로덕션은 몰래카메라 영상으로 이미 누리꾼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이탈리아의 인터넷 프로덕션이다. 특히 이번에 화제가 되고 있는 영상은 “살인자 삐에로 무시무시한 프랭크(Killer Clown Scare Prank)”라는 시리즈로 제작된 것으로 이번이 두 번째 시리즈다. 지난달 11일에 올린 첫 번째 영상이 유튜브에서 1600만 건의 조회 수를 기록하며 인기를 끌자 두 번째 영상을 제작한 것으로 지난 15일 게시 이후 4일 만에 600만 건의 조회 수를 보이며 인기를 끌고 있다.

한편, 이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보는 것은 재밌는데 내가 당하면 무섭겠다.”, “남자만 말고 여자들이 깜짝 놀라는 것도 보여달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영상=DmPranksProductions/유튜브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