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日 카가와, 키요타케 2대 55 축구경기 영상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18일(현지시각) 허핑턴포스트는 일본의 한 지역 방송사에서 진행한 일본의 월드컵 국가대표 선수 2명과 55명의 아이들이 펼친 축구 경기를 소개했다. 이 영상은 작년 12월 유튜브에 게시된 것으로 월드컵 시즌을 맞아 다시 온라인상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영상을 보면 일본의 월드컵 국가대표선수 카가와 신지(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와 키요타케 히로시(FC 뉘른베르크)가 33명의 아이들과 축구 경기를 펼친다. 카가와와 키요타케는 수적 열세에도 화려한 드리블과 빠른 질주로 아이들과 맞선다.

키요타케는 왼쪽 측면을 돌파한 카가와에게 로빙 패스로 공을 전달한다. 패스를 받은 카가와는 3명의 골키퍼 사이로 골을 성공시킨다. 그러자 아이들이 더 투입되어 총 55명의 아이들과의 경기가 펼쳐진다. 카가와와 키요타케는 이번에도 역시 빠른 돌파로 몰려드는 아이들을 제치고 공을 주거니 받거니 하다가 5명의 골키퍼 사이로 골을 성공시킨다.

한편 지난 15일 코트디부아르에게 1대 2로 패한 일본은 우리시각 20일 오전 7시에 열리는 그리스와의 2차전 경기에서 이겨야만 16강 진출이 가능하다.

사진·영상=PuedeQueSeaVerdad/유튜브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