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지하철서 성기접촉 변태男 잡아 경찰에 넘긴 여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하철서 만난 변태 남자와 당당하게 맞서 싸운 여성의 영상이 화제다.

23일 미국 뉴욕데일리뉴스는 지난 2010년 9월 4일 뉴욕의 남행 4호 열차 내에서 만난 변태 남자와 당당히 맞서 싸운 ‘니콜라 브리즈’란 용감한 여성에 대해 보도하고, 해당 영상을 소개했다.

영상은 당시 지하철에 탑승했던 애서페터더(asafoetida)란 유튜브 아이디를 가진 여성이 올렸다. 영상은 그날 오후 6시 15분쯤 뉴욕 브로드웨이 42번가와 유니온스퀘어 사이를 지나는 4호 열차 안을 보여주며 시작된다.

당시 니콜라 브리즈는 친구와의 저녁 약속을 위해 지하철로 차이나타운을 향해 가고 있었다. 그런데 태극권 강사인 그녀에게 낯선 남성이 다가와 뒤에 선다. 잠시 뒤 이상한 느낌을 받은 그녀가 뒤돌아선 순간, 안경을 낀 한 남성이 성기에 콘돔을 낀 채 자신에게 비비고 있는 성추행 장면을 목격한다.



니콜라는 곧바로 남성에게 신체 접촉에 대한 거부감을 표시한 후, 남자의 성추행 사실을 열차 내 다른 이용객들에게 알린다. 그녀의 당당한 행동에 당황한 남성은 가방으로 하체 부위를 가린 채 멋쩍은 표정을 지으며 성추행 사실을 부인한다. 하지만 주변 사람들이 모두 그녀의 편에 서서 말을 거들자 난감한 표정을 짓는다.

이에 니콜라는 “당신은 오늘 꼭 체포될 것”이며 “난 약속에 가지 않고 오늘 당신을 경찰에게 인도할 것”이라고 단호하게 말한다. 가해 남성은 결국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체포돼 유죄 판결을 받았다.

사진·영상= asafoetida youtube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