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화려한 영상미의 SF 영화 ‘더 시그널’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4년 선댄스영화제 당시 최고의 화제작으로 주목받았던 영화 ‘더 시그널’이 오는 7월 국내 영화팬들의 오감을 자극할 예정이다. 개봉에 앞서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영화 본편에 대한 궁금증을 끌어올리고 있다.

영화 ‘더 시그널’은 MIT를 해킹한 천재 해커 ‘노매드’와 그와의 교신에 성공하게 된 닉(브렌튼 스웨이츠), 요나(뷰 크냅), 헤일리(올리비아 쿡)가 ‘노매드’가 보내는 신호를 지속적으로 따라가던 중 낯선 장소에 도착하게 된다. 그를 만날 수 있다는 설레임도 잠시, 헤일리의 비명소리와 함께 이들은 예상치 못한 위험에 빠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SF 액션 스릴러 장르의 작품이다.

이 영화는 전작 ‘러브’를 통해 SF 장르의 신예로 떠오른 윌리엄 유뱅크 감독이 메가폰을, 할리우드의 떠오르는 기대주 브렌튼 스웨이츠와 매트릭스 시리즈를 통해 우리에게 친숙한 연기파 배우 로렌스 피쉬번이 출연한다.



공개된 메인 예고편에는 윌리엄 유뱅크 감독 특유의 화려한 영상미와 SF 액션 스릴러다운 긴장감과 상상력 넘치는 스토리 전개가 시선을 끈다.

드라마틱한 반전을 선보이는 영화 ‘더 시그널’은 오는 7월 10일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영상=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