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어린 자녀 앞에서 무차별 폭행당하는 엄마 ‘충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어린 자녀 앞에서 엄마를 무차별 폭행하는 잔인한 여성이 분노를 사고 있다.

26일 미국 뉴욕데일리뉴스는 지난 24일 뉴저지주 세일럼에서 2세 자녀가 보는 앞에서 엄마를 무차별 공격하는 흑인 여성에 대해 보도했다.



영상은 그날 오후 산책로에서 맥도날드 유니폼을 입은 거구의 젊은 흑인 여성이 유모차를 끌고 가던 여성과의 다툼을 보여준다. 언쟁은 곧 몸싸움으로 치닫는다. 왜소한 몸집의 여성이 풀밭에 쓰러지자 흑인 여성은 주먹으로 여성의 얼굴을 무차별 공격한다.

잔인하게 폭행당하는 엄마를 주위에서 지켜본 2세 소년이 울기 시작한다. 어린 소년은 엄마를 구하기 위해 여성을 향해 필사적으로 발을 뻗으며 덤벼보지만, 그녀의 폭행과 폭언은 멈추질 않는다. 이날 주위에는 12명의 행인이 이들의 싸움을 지켜보고 있었지만 누구 하나 싸움을 말린 사람은 없었다

세일럼 경찰은 구경꾼 중 한 명이 찍은 사건 당시 현장을 담은 영상을 페이스북에서 발견, 피의자의 신원을 조사한 결과 그녀가 인근 맥도날드 매장에서 근무하는 ‘라티아 해리스’란 이름을 가진 25세 여성이라고 밝혔다.



두 여성의 싸움은 인근 맥도날드 매장에서 시작됐으며, 분을 참지 못한 해리스가 산책로까지 피해자를 쫓아가 폭행을 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은 “해리스의 폭행에 피해자가 왼쪽 눈을 실명한 상태”라며 “피해자의 어린 자녀가 보는 앞에서 잔인한 폭행을 행사한 그녀를 수배 중”이라고 밝혔다.

사진·영상= Salem Police Department / Latest News youtube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