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우간다 아이들의 감각적인 댄스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우간다 아이들이 아프리카 특유의 동작으로 감각적인 춤을 선보여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27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아프리카 유명 가수 에디 겐조(Eddy Kenzo, 25)의 신곡 잠볼레(Jambole) 뮤직비디오에 우간다 아이들이 출연해 멋진 댄스를 선보였다고 전했다.



영상을 보면 어린아이들이 리듬에 맞춰 다리를 흔들고 몸을 자유자재로 움직이면서 흥에 겨워 춤을 춘다. 또 다리를 옆으로 길게 찢고 물구나무서기를 하는 등 화려한 개인기와 함께 아프리카 특유의 골반과 관절을 이용한 춤을 선사한다.

에디 겐조는 고비용의 세트 대신 집 앞 잔디밭을 세트 삼아 아이들이 평상복을 입고 자유롭게 노는 모습 그대로를 뮤직비디오에 담았고 이것이 오히려 인기를 끄는 비결이라는 관측도 나오고 있다. 심지어 몇몇 아이들의 무릎에는 진흙이 잔뜩 묻어 있다.

우간다 아이들이 자유롭게 춤을 추며 즐거운 모습을 연출하는 이 영상은 지난 17일 유튜브에 게시된 이후 18만에 가까운 조회 수를 기록했다.

한편, 우간다 아이들이 출연해 춤사위를 보여주는 에디 겐조의 뮤직비디오는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그가 올해 초 유튜브에 올린 ‘Sitya Loss’라는 곡 뮤직비디오에도 우간다 아이들이 출연해 춤을 췄고 유튜브에서 조회 수 33만을 기록하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

사진·영상=Eddy Kenzo/유튜브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