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英가수 릴리 알렌, “제프 블래터, 당신은 XX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근 콘서트에서 과감한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올라 화제가 된 영국 가수 릴리 알렌(Lily Allen)이 이번엔 FIFA 회장 제프 블래터에게 욕을 해 파문이 일고 있다.

29일 미국 뉴욕데일리뉴스는 지난 27일(현지시간) 영국 서머싯주 워디팜에서 열린 ‘2014 글래스톤베리 페스티벌’ 피라미드 스테이지에 선 릴리 알렌이 자신의 히트곡 ‘F**k you’의 노래에 앞서 피파 회장 제프 블래터를 향한 욕을 했다고 보도했다.



페스티벌 중계 영상에는 ‘F**k you’ 노래 부르기 전, 무대 위의 그녀를 보여준다. 그녀는 영국의 16강 탈락 아쉬움을 전하며 “(16강 탈락의 원인은) 우리에게도 있지만 난 아마도 (피파에도) 조금은 부패가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불만을 제기했다.

이어 그녀는 “아마 세계에서 가장 부패한 사람은 아니지만 화가 날 정도의 부패한 사람이 있다”면서 “제프 블래터, 당신은 XX야”라고 말한 뒤, 자신의 노래를 이어 갔다.

한편 글래스톤베리 페스티벌은 1970년 마이클 이비스라를 개인이 자신의 농장을 하루 동안 개방해 음악축제를 연 것이 시초이며 매년 6월 마지막 주에 열리는 세계에서 가장 큰 뮤직 페스티벌이다. 이번 2014 글래스톤베리 페스티벌은 44회째다.

사진·영상= TOPIC / SPLASH NEWS(www.topicimages.com)/Paloma SanJuanense youtube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