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130kg 50대 남성의 리프팅 묘기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4 브라질월드컵 열기가 한창인 가운데 지난해 유튜브에 올라온 앤드류 캐시디의 볼 묘기가 다시금 화제가 되고 있다.

올해 51세인 영국 웨일즈의 앤드류 캐시디는 현란한 볼 묘기로 ‘웨일즈 마라도나’로 알려져 있다. 움직이기도 힘들어보이는 130kg의 거구에도 불구 앤드류는 축구선수를 능가하는 발기술을 갖고 있다. 벽을 이용해 공을 땅에 떨어뜨리지 않고 볼 리프팅을 계속 선보이는 그의 모습이 놀랍기만 하다.



‘웨일즈의 마라도나’란 별명이 아깝지 않은 그의 발묘기 영상은 지난해 3월 유튜브에 ‘앤드류 캐시디의 놀라운 발기술’(Andrew Cassidy Has Amazing Football Skills)의 제목으로 게재돼 현재 321만 여건의 조회수를 기록중이다.

사진·영상= Daniel Howlett youtube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