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아직 팔팔하지?” 팔굽혀펴기 대회 77세 노인 우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직 팔팔하다고!”

 

1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은 우크라이나의 도시 드니프로페트로우스크에서 열린 한 행사의 팔굽혀펴기 대회에서 77세 노인이 우승을 했다고 전했다. 이 날 대회에는 77세 노인뿐만 아니라 수많은 젊은이들이 참가했다.



지난 5월 9일에 촬영된 이 영상을 보면, 군복을 입은 노인 주변으로 수많은 젊은이들이 엎드려 팔굽혀펴기를 시작한다. 팔굽혀펴기의 횟수가 늘어남에 따라 얼굴이 붉어진 젊은 남성들은 하나둘씩 바닥에 주저앉거나 자리를 박차고 일어나 포기한다. 그런 모습이 노인을 상대로 일부러 져주는 모습인 듯도 하지만 노인은 조금의 미동도 없이 팔굽혀펴기를 계속한다. 구경꾼들은 뒤편에서 그런 노인의 이름을 외치고 박수를 치며 격려한다. 결국 전직 군인이었던 이 노인은 두 명의 여성팬에게 꽃다발과 함께 축하를 받으며 승리를 거둔다. 노인을 상대한 젊은 남성들도 노인의 승리를 축하하며 노인에게 포옹과 악수를 청한다.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이 팔굽혀펴기 대회는 제2차 세계대전에 참가한 군인들을 기념하기 위해 시작됐으며, 매년 5월 9일에 열린다. 이 날은 1945년 나치 독일이 소비에트 연방에 항복한 날을 기념하는 전승기념일로, 본래 나치 독일이 항복한 날은 7일이고 서방국가들이 이를 인준한 것은 8일이지만 소비에트 연방은 이를 9일에 받아들였기 때문에 러시아와 우크라이나는 5월 9일을 전승기념일로 기념하고 있다.

사진·영상=YouTube NewsTV4HD/유튜브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