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터치 마이 바디’ 씨스타 보라 “저 살 뺐어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1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씨스타 두 번째 미니앨범 쇼케이스에서 씨스타 멤버 보라가 ‘터치 마이 바디(Touch My Body)’ 뮤직비디오에 카메오로 출연한 노홍철, 전현무, 김보성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보라는 “저번 씨스타 쇼케이스 때 MC를 봤던 전현무를 비롯해 노홍철, 김보성이 카메오로 흔쾌히 출연해줬다”면서“촬영 현장에서 한 번도 쉬지 않으시고 저희보다 더 열정적으로 춤을 추고 가셨다. 뮤직비디오 장면이 오빠들 덕분에 더 재밌게 잘 나온 것 같다. 정말 너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특히 이날 보라는 그동안 고수해오던 검은 머리도 노랗게 염색하고 아찔한 꽃무늬 핫팬츠에 검정색 튜브톱을 입고 나타나 눈길을 끌었다. 이에 보라는 “이번 앨범을 위해 살도 많이 빼고 이미지 변신을 많이 하려고 노력했다”면서 앞으로 팬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했다.

마지막으로 보라는 “저희 멤버들이 이번 앨범 때 제일 예쁜 것 같다”면서 “이번 여름이 더 신나고 유쾌할 수 있도록 저희가 무대에서 멋진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1년 2개월 만에 발매되는 씨스타의 두 번째 미니앨범 ‘터치 앤 무브’(TOUCH & MOVE)‘의 타이틀곡 ’터치 마이 바디(TOUCH MY BODY)‘는 이날 음원 공개 직후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 1위를 기록했다.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