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성인 얼굴 크기의 ‘괴물 뱀잠자리’ 발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국에서 거대 곤충이 발견돼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중국 쓰촨성 청두의 산악지대에서 성인 얼굴 크기의 거대‘뱀잠자리’(dobsonfly)가 발견됐다고 미국 CNN뉴스가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뱀잠자리는 아메리카, 아시아, 오스트레일리아, 아프리카 등지에 분포하는 것으로 알려져으며 날개 길이 13cm, 아래턱은 2.5cm 크기의 거대 곤충이다. 주로 깨끗한 물에 사는 이 곤충은 한 번에 약 3000여 개 이상의 알을 낳고 사람이 물리면 심한 고통을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에 발견된 뱀잠자리는 날개 길이가 8.27인치(약 21cm) 크기로 ‘괴물급’이라고 할 만하다. 세계에서 가장 큰 뱀잠자리로 학계에 알려져 이달 초 서부 중국의 곤충박물관에 인계됐다.

한편 중국 곤충학자들은 “뱀잠자리는 오염되지 않은 깨끗한 물에서 서식하기 때문에 청두의 산악지대 일대가 청정지역임을 반증하는 좋은 징조”라고 전했다.

사진·영상= 1OneMinuteNews youtube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