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블락비 지코 “타조와 스킨십 하며 뮤비 찍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3일 오후 서울 광진구 악스코리아에서 열린 ‘H.E.R’ 발매 기념 쇼케이스 및 기자간담회에서 그룹 블락비가 뮤직비디오 촬영현장 에피소드를 전했다.



이날 블락비 멤버 피오는 “지코가 실제 타조와 함께 찍는 장면이 있었는데 아침인데다 사람들이 많고 조명도 있다보니 타조가 긴장을 해서 촬영하는데 무섭고 힘들었다”면서도 “다행히 끝까지 촬영 잘 해줘서 뮤직비디오가 이쁘게 잘 나온 것 같다”고 전했다.

이에 지코는 “실제로 타조를 보니 너무 크고 장딴지가 굵어서 제대로 한 번 맞으면 다칠 것 같아 조심스럽게 촬영했는데 뮤직 비디오 장면이 잘 안 나왔다”고 화답했다. 그는 “그래서 큰 맘 먹고 과감하게 스킨십까지 하면서 다가갔는데 암컷이어서 그런지 쉽게 친해져 자연스러운 촬영을 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블락비의 네 번째 미니앨범 ‘H.E.R(헐)’에는 타이틀곡 ‘HER(헐)’을 비롯해 지난 4월 전면 취소된 활동으로 선보이지 못한 ‘잭팟(Jackpot)’과 ‘이제 날 안아요’, ‘보기 드문 여자’ 등이 수록됐으며 이번 앨범에도 리더 지코가 작사·작곡에 참여해 주목을 끌었다.

특히 타이틀곡 ‘HER(헐)’은 락 블루스 기반의 경쾌한 리듬감과 중독성 강한 기타 리프가 돋보이는 노래로 24일 자정에 음반이 공개되자 각종 온라인 차트 1위를 기록했다. 또한 블락비의 이번 앨범은 수록곡 ‘Jackpot(잭팟)’, ‘보기 드문 여자’, ‘이제 날 안아요’도 줄줄이 차트 상위권에 오르며 일명 ‘줄세우기’에 성공했다.

사진제공=세븐시즌스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