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HER(헐)’로 컴백한 블락비 “연말에 상 받고 싶어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번 타이틀곡 ‘HER(헐)’로 연말 시상식 때 상을 받고 싶다”

13일 서울 광진구 악스코리아에서 진행된 블락비의 네 번째 미니앨범 ‘헐’(HER)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그룹 블락비가 이같은 바람을 드러냈다.



이날 피오는 “블락비에게 사랑스러운 곡이 없었다. ‘H.E.R’은 사랑스럽고 귀여운 면을 보여줄 수 있는 곡”이라고 소개했다. 피오는 이어 “이번 곡을 통해 연말에 상을 받으면 좋겠다”고 바람을 전했다.

태일도 “더 열심히 해서 이번 연말에 더 큰 무대에서 인사드렸으면 좋겠다”면서 수상에 대한 바람을 조심스럽게 드러냈다.

블락비 리더 지코는 “이번 앨범 ‘H.E.R’를 통해서 음악적인 성장을 하는 것을 지켜봐달라”면서 “이번 활동을 통해서 마니아층만 아는 그룹이라는 이미지를 벗고 대중이 두루두루 아는 네임밸류 있는 가수가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 지코는 “예상 밖의 행동으로 팬 여러분들께 누를 끼치지 않도록 항상 조심하고 신중하게 행동하도록 하겠다”고 전하기도 했다.

블락비의 네 번째 미니앨범 ‘H.E.R(헐)’은 리더 지코의 손을 거쳐 빛을 보게 된 앨범으로 이번 앨범을 통해 블락비는 그동안 강렬하고 자극적인 ‘악동’의 이미지를 탈피하고 귀엽고 사랑스러운 이미지로의 변신을 꾀했다.

한편 타이틀곡 ‘HER(헐)’은 벅스, 지니, 네이버 뮤직 등 온라인 실시간 음원 차트 1위에 오르는 등 인기를 끌었다. 뿐만 아니라 이번 앨범에 함께 수록된 ‘Jackpot(잭팟)’, ‘보기 드문 여자’, ‘이제 날 안아요’ 등도 줄줄이 상위 랭크를 기록하며 팬들의 뜨거운 관심 속에 순조로운 시작을 알렸다.

사진제공=세븐시즌스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