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주유소 강도들, 격투기챔프 출신 직원 발차기에 넉다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격투기 챔피언 출신 주유소 점원에게 제압당하는 강도들의 CCTV 영상이 화제다.

28일 미국 뉴욕데일리뉴스는 지난 10일(현지시간) 휴스턴 사우스웨이사이드의 텍사스주유소에서 점원이자 격투기 선수인 마이우라 디상야케가 강도들을 때려잡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CCTV에는 은행에서 찾아온 돈 가방을 들고 차에서 내리는 주유소 동료 직원의 모습이 보인다. 뒤쫓아온 차에서 강도 2명이 내려 그를 공격하며 돈가방을 빼앗으려 한다. 실내에 있던 마이우라가 뛰쳐나와 강도에게 발차기와 주먹을 날린다. 전광석화 같은 마이우라의 공격에 강도 1명이 자신의 동료를 버리고 도망친다.

곧이어, 도망쳤던 강도가 다시 공격을 감행하자 마이우라가 그를 향해 신발을 던진다. 강력하고 재빠른 그의 주먹에 강도는 쉽게 공격하지 못하고 차를 타고 줄행랑친다. 마이우라가 덩치 큰 강도에게 연신 발차기 공격을 가하자 땅바닥에 널브러진다.



2명의 강도를 단번에 때려잡은 마이우라 디상야케는 그의 고향 스리랑카에서 5차례나 국내 격투기 챔피언 자리에 오른 적이 있으며, 현재 준프로선수로 종합격투기(MMA)에서 훈련 중이다.

한편 강도 오델 마티스(33) 신체상해죄와 강도 혐의로 기소됐다.

사진·영상= click2houston, Mayura Dissanyake facebook / BestNewsClips youtube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