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빙산 붕괴로 밀려오는 해일에 기겁한 노부부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거대한 빙산의 붕괴로 생겨 밀려오는 해일에 비명을 지르는 노부부의 영상이 인기를 끌고 있다.

최근 캐나다 뉴파운드랜드 익스플로이트만을 여행 중이던 완다와 릭 스테드 노부부가 거대한 빙산 붕괴로 인해 해일이 발생하는 위험한 순간에 직면한 모습이 포착됐다고 28일(현지시간) 미국 뉴욕데일리뉴스가 보도했다.



59초 분량의 영상에는 노부부가 거대한 빙산 가까이에서 배를 타고 감상 중이다. 잠시 후, 태양 빛에 빙산 일부가 녹아 떨어지기 시작하더니 한쪽 면부터 서서히 붕괴된다. 거대한 얼음덩어리가 바닷물에 떨어지며 커다란 파도를 만들자 아내 완다가 ‘릭! 가요!’라 소리 지른다. 하얀 거품을 일으키며 거대한 해일이 배 쪽을 향해 이동하자 ‘이동! 이동!’하라고 또다시 고함친다.

빙산 붕괴가 만든 해일은 다행히도 부부에겐 도달하지 않았지만, 무방비상태의 힘없는 노부부가 놀랐만한 일임에 틀림없어 보인다.

이 동영상은 현재 114만여 건의 조회수를 기록 중이다.

사진·영상= Wanda and Rick Stead facebook / riickstead youtube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