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타야’ 핫팬츠 차림의 아찔한 장구댄스 영상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신국악 걸그룹 ‘소리아밴드(SOREA Band)’가 섹시미 넘치는 파워풀한 신개념 장구 퍼포먼스 영상을 공개해 네티즌들의 화제를 모으고 있다.

‘소리아밴드’에서 장구를 담당하는 멤버 ‘타야’가 이번에 공개한 영상에는 최근 클럽을 달구는 음악 ‘Ode to Oi’에 맞춰 현란한 춤을 추며 장구를 연주하는 ‘클럽국악’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빠른 비트의 클럽 음악에 흥겨운 장구 연주와 춤을 더해 친숙하면서도 국악의 전통을 담은 이색 퍼포먼스로 재탄생한 것. 장구는 다양한 안무를 곁들이며 동시에 연주를 할 수 있다는 점에서 전 세계적으로 독특한 타악기로 평가받고 있다.



특히 타야는 짧은 핫팬츠를 입고 도발적인 춤사위를 곁들여 시각적으로도 아찔한 매력을 발산한다. 평소 국악을 낯설어하던 젊은 음악 팬들은 물론, 새로운 걸그룹에 목말라있던 남성 네티즌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타야의 ‘Ode To Oi‘ 장구 리믹스 영상(http://bit.ly/1xWC5zM)은 주요 연예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화제를 모으며 조회수가 급상승하고 있다.

소리아밴드 소속사 ‘소리아그룹’의 류문 프로듀서는 “점잖게 감상만 하는 국악이 아닌, 젊은 세대와 호흡하며 함께 즐기는 ‘클럽 국악’을 시도해 기존 국악에 대한 선입견을 탈피하고자 힘써왔다”며 “앞으로도 소리아밴드의 음악을 통해 우리의 전통문화를 재해석하는 한편, 전 세계 젊은이들에게 한국 음악의 새로운 매력을 알려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소리아밴드(SOREA Band)는 국악과 클럽음악을 접목한 ‘신국악’을 선보이는 5인조 걸그룹으로, 최근 ‘아라리가.났.네(Araliga.Nat.Ne) ’를 발매하고 군부대 순회공연을 개최하며 차세대 ‘군통령’으로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소리아밴드는 이번 ‘Ode To Oi’ 영상을 통해 젊은 음악팬과의 소통을 강화하는 것은 물론, 차별화된 음악성을 선보여 ‘한류 3.0’의 리더로서 새로운 K-Pop 열풍을 이끌어간다는 목표다.

사진제공 (주)소리아그룹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