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여친 무릎베개도 돼요! 남성 위한 ‘가상 여친게임’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일본의 한 기업이 외로운 남성들을 위해 ‘가상현실 여자친구 게임’을 공개해 이목을 끈다고 지난 5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 게임에는 영상가상현실 헤드셋과 다리 모양의 베개가 한 세트로 구성돼, 헤드셋을 쓴 이용자는 가상 여자친구의 다리(베개)에 누워 쉴 수 있으며 대화 또한 가능하다.



가상현실 체험 헤드셋은 전 세계 ‘가상현실 헤드마운트 디스플레이(VR HMD)’ 중 가장 앞선 기술력을 가진 것으로 평가받고 있는 ‘오큘러스 리프트(Oculus Rift)’라는 기기를 이용하며 이 장치를 통해 이용자는 가상현실을 모든 시점에서 현실처럼 느낄 수 있다. 이용자는 또 여성의 두 다리를 보고 느낄 수 있도록 고안된 ‘히자마쿠라(ひざまくら, 무릎베개)’라는 다리 모양의 베개에 머리를 대고 누워 쉴 수 있다.

가상 여자친구 캐릭터는 게임엔진으로 유명한 유니티의 일본 법인 유니티 재팬의 마스코트 ‘유니티짱(Unity-chan)’이다. 게임 속 캐릭터는 이용자의 눕고 일어서는 것을 인지할 수 있을 뿐만 일본어로 대화 또한 가능하며 이용자가 자신에게서 멀리 떨어지면 돌려 차기를 하기도 한다.

외로운 남성들을 위해 가상의 여자친구를 만들어주자는 생각에서 개발된 이번 게임은 일본 기업인 ‘업 프론티어(Up Frontier, アップフロンティア)’가 제작했다.

현재 ‘업 프론티어’는 해변을 무대로 시나리오가 펼쳐지는 시험버전을 내놓았으며, 다른 시나리오도 제작 중에 있다.

사진·영상=Journal du Game/유튜브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