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명량’ 천만 관객 돌파에 인터넷 강의 영상도 ‘후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영화 ‘명량’이 9일 개봉 11일 만에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집계 기준 970만을 넘어섰다. 이어 10일 명량 배급을 담당하고 있는 CJ엔터테인먼트 측은 10일 오전 8시, 개봉 12일 만에 1000만 관객 돌파를 알렸다. 최단기간 가뿐하게 1000만 영화가 된 ‘명량’은 그야말로 파죽지세 형국의 인기를 달리고 있다. 이와 더불어 명량대첩을 소개하는 한국사 전문 설민석 강사의 영상이 동반 인기가도를 달리고 있다.

설 강사의 영상은 명량 스페셜 인강 1탄과 2탄 두 개의 영상 클립으로 이뤄져 명량대첩과 이순신의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는 강의 형식으로 담아내 관심을 끌기에 충분했다.



스페셜 인강 1탄에는 명량대첩에 나서기 전, 혼란스러웠던 임진왜란 당시의 상황과 배경을 설명하고 있다. ‘왜 명량대첩이 이순신 장군의 가장 드라마틱한 전쟁인가’에 대한 물음을 시작으로 임진왜란, 정유재란의 원인과 배경, 그리고 이순신 장군과 당시 조선의 임금이었던 선조의 관계까지 섬세하면서도 재치 있게 풀어냈다.

이어 공개된 2탄에는 누구나 알고는 있지만, 잘 알지 못했던 이순신 장군이 불가능한 전쟁을 승리로 이끈 ‘명량대첩’의 전후 전투 과정을 흥미롭게 설명해 작품에 대한 기대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표면적으로 드러난 이순신 장군의 업적과 활약 외에 역사의 무대 위에 홀연히 서 있었던 그의 모습, 왜군 용병 장수 구루지마 인물의 뒷이야기, 오직 12척의 배로 330척의 왜군과 조선의 수군이 싸울 수밖에 없었던 명량대첩 승리 요인인 놀라운 전술에 대한 설명도 담고 있다.



설 강사의 이 인터넷 강의는 네티즌의 높은 관심을 이끌어 내며 ‘명량’의 흥행에 일조 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세계 역사에서 꾸준히 회자될 만큼 위대한 전쟁으로 손꼽히는 명량대첩을 소재로 한 영화 ‘명량’은, 여러 악재가 복합적으로 뒤섞여 있는 최악의 상황에서 스러져 가는 조선 수군들을 이끌고 전장으로 나가야 했던 성웅 이순신의 깊은 고뇌를 묵직하게 그려내고 있다. 또한 스펙터클한 전투 안에 숨어있는 작은 영웅들까지 담아낸 점 또한 많은 관객들에게 깊은 울림과 감동을 선사하며 거센 흥행 질주를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사진·영상=CJ엔터테인먼트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