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화 ‘닌자터틀’ 4인 4색 매력 담은 영상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는 28일 개봉을 앞둔 영화 ‘닌자터틀’이 캐릭터 특유의 흥겨움과 유머를 엿볼 수 있는 영상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닌자터틀’ 배급사 CJ엔터테이먼트 측이 공개한 ‘닌자 힙합’이라는 제목의 이 영상은 엘리베이터 안에서 닌자터틀 사총사가 리듬을 타고 있는 유쾌한 모습으로 시작된다.

음악을 즐기는 닌자터틀의 흥겨움이 전해지는 가운데, 팀의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하는 미켈란젤로가 자신을 “MC 마이키”라는 특별한 애칭으로 소개해 눈길을 끈다.

이어 강렬한 힙합 비트에 맞춰 닌자터틀 사총사가 각양각색의 현란한 액션을 선보인다. 이들은 유머러스한 분위기로 각각의 무기와 자신만의 특별한 액션을 보여주는 등 4인 4색 매력을 뽐내고 있다.

이번에 실사 영화로 개봉하는 ‘닌자터틀’은 1984년 만화로 첫 등장한 이후 드라마와 애니메이션 등 다양한 방식으로 재생산돼 두터운 팬층을 이루고 있다.



이 영화는 ‘나쁜 녀석들’과 ‘트랜스포머’ 시리즈로 우리에게 잘 알려진 마이클 베이 감독이 제작을 맡았고, ‘월드 인베이젼’, ‘타이탄의 분노’를 연출한 조나단 리브스만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28일 개봉 예정.

사진·영상=CJ엔터테이먼트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