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쌍둥이 엄마’ 이영애 “홍보대사 활동 최선 다할 것”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대장금’ 이영애로, 또 쌍둥이 엄마로, 제가 할 수 있는 역할이 미약하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2014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홍보대사로 선정된 배우 이영애가 13일 서울 종로구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열린 위촉식 행사에 참석해 이같이 소감을 밝혔다.

이영애는 인사말을 통해 “결혼을 하고 쌍둥이 엄마가 되고 보니 주위를 둘러보는 시각이 넓어 졌다. 여러 작품을 통해 국내뿐만 아니라 아시아에서 많은 사랑을 받았다”면서 “결혼하고 나서 그 고마움을 깊이 느꼈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이영애는 “고마움을 전할 수 있는 여러 길을 생각하고 있던 찰나 이런 영광스러운 자리에 불러주셨다”며 “홍보대사로서 딱딱하지 않고 부드러운 역할을 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이날 이영애는 “늦게 결혼하고 아이를 낳아서 너무 기뻤다. 아이들이 4살인데 자라는 걸 지켜보다 보니 이렇게 시간이 지난 걸 몰랐다”며 “아직도 (연기하는 모습을) 기다려주시는 분들이 있다는 것에 감사하다. 기다려주신 분들을 위해 좋은 작품을 찾고 있다”며 향후 작품 활동 계획에 대해 말했다.

오는 12월 11일과 12일 이틀간 부산에서 개최되는 2014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앞두고 이영애는 홍보 동영상 촬영을 시작으로, 2014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홍보대사로서 다양한 활동에 나선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