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두 팔 없어 턱으로 자전거 타는 중국 소년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사고로 두 팔을 잃은 중국의 한 10대 소년이 턱을 이용해 자전거를 타 화제가 되고 있다.



영상을 보면 두 팔이 없는 소년이 턱으로 균형을 잡으며 자전거를 타고 있다. 자전거 핸들에 턱을 댄 소년은 빠른 속도로 도로를 누비는 것은 물론 방향을 완벽하게 전환해 보이며 보는 이를 놀라게 한다.

소년은 심지어 턱을 핸들에서 뗀 상태로 주행하다가 ‘스키딩(주행 중에 페달과 뒷바퀴의 회전을 멈춰 타이어를 도로 위에 미끄러트리는 묘기)’까지 선보인다.

영상의 주인공은 중국 쓰촨성 충칭에 살고 있는 후앙 하이펑(18). 그는 어린 시절 전력 변압기 주변에서 놀다가 사고로 두 팔을 잃었다. 그러나 낙심하지 않고 운동을 통해 장애를 이겨냈다.

프로 수영선수이기도 한 그는 수영대회에서 여러번 우승을 일궈냈으며, 현재는 사이클링으로 종목을 넓힌 상태다.

후앙은 오는 2016년 브라질에서 열릴 패럴림픽(장애인 올림픽)에서 수영과 사이클링 선수로 참가할 예정이다.

사진·영상= News2014/유튜브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