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나이는 숫자에 불과?’ 화려한 춤사위 선보이는 97세 할머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는 말을 여실히 보여주는 97세 할머니의 춤사위가 인터넷에서 화제다.

28일 유튜브에 게재된 ‘누구보다 젊게 사는 97세 할머니’(97 Year Old Woman has more life in her than you!)란 제목의 영상에는 외국의 한 거리에서 춤을 추는 할머니의 모습이 담겨 있다.



등이 굽은 97세 고령의 할머니는 거리 악사의 음악에 맞춰 화려한 스텝과 함께 정열적인 춤사위를 선보인다. 엉덩이를 흔드는가 하면 허리에 양손을 얹은 채 절도있는 스텝으로 춤을 이어간다. 백발 할머니의 열정적인 춤사위에 구경꾼들이 환호와 박수를 보낸다.

이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97세의 할머니, 대단하네요”, “나이는 정말 숫자에 불과한 듯”, “젊게 사시는 할머니께 박수를~” 등 칭찬 일색의 댓글을 달았다.

사진·영상= Liveleak / JimmyBloggerLeak youtube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