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마담 뺑덕’ 정우성, “이솜, 청순하면서 농염해” 극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대의 청순함과 30대의 농염함을 모두 갖췄다”

배우 정우성이 2일 오전 서울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마담 뺑덕’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자리에서 이번 작품에서 연기호흡을 맞춘 배우 이솜에 대해 이같이 밝혔다.

영화 ‘마담 뺑덕’은 고전소설 ‘심청전’을 모티브로 한 남자와 그를 사랑하는 여자 그리고 그의 딸 사이를 집요하게 휘감는 사랑과 욕망, 집착을 그린 치정 멜로극이다.

이번 작품에서 정우성은 시력을 잃어가면서도 사랑에 대한 집착을 버리지 않는 대학교수 ‘학규’로 분했고 이솜은 사랑에 버림받은 후 학규를 파멸로 몰아넣으려는 여자 ‘덕이’를 분했다.



정우성은 “극중 덕이 캐릭터는 새로운 인물이어야 했다”며 “신인 여배우 중 감정의 폭이 넓어야 했다. 필연적인 노출도 소화할 수 있어야 했기에 누구일지 궁금했다. 찾기 어려운 부분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정우성은 “이솜은 외모가 굉장히 개성이 넘친다. 우리가 보는 미인상, 평범한 여성상이 아니라 굉장히 개성이 강한 얼굴이다”라며 개성있는 이솜의 외모에 대해 극찬했다. 

한편 이날 제작발표회는 임필성 감독과 출연배우 정우성, 이솜이 출연한 가운데 박경림의 사회로 1시간 가량 진행됐다. 영화 ‘마담뺑덕’은 10월 개봉을 앞두고 있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