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길미 새 앨범 ‘투 페이스(2 Face)’ 쇼케이스 공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길미가 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의 한 클럽에서 정규 2집 ‘투 페이스(2 Face)’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가졌다. 2010년 7월 발매했던 첫 정규앨범 ‘러브 액츄얼리(Love Actually)’ 이후 4년 2개월 만이다.

길미의 정규 2집 ‘투페이스’는 2장의 CD로 구성된 이번 앨범 중 첫 번째 CD는 ‘셀프-아이덴티티(SeLF-IdentiTY)’, 두 번째는 CD는 ‘러브 이즈 오브이알(LuV es OvR)’이라는 타이틀로 확연하게 다른 장르색으로 완성했다. 길미는 이번 앨범에 수록된 모든 트랙을 작사 또는 작곡으로 참여해 싱어송라이터로서의 역량을 보여줬다.

이번 앨범에 수록된 곡에 대해 길미는 “사람이 늘 행복할 수 없겠지만 제 음악적인 삶은 불만이 있고 힘든 시간이었다. 그걸 가사로 풀어내다 보니 누군가를 공격하는 느낌의 가사가 나왔다. 하지만 가사를 쓰며 힐링하는 느낌을 받았다”고 설명하며 “곡 작업을 하면서 마치 정신과에서 상담받는 듯 했다”는 말을 덧붙였다.



이날 길미는 타이틀곡 석세스(Success), 마이 턴(My turn)의 무대를 차례로 선보였다. 길미는 이날 두 번째 무대로 선보인 곡 ‘마이 턴’은 신나는 비트와 한 번만 들으면 흥얼거리게 되는 중독성 있는 멜로디가 특징으로 야구에 빗댄 재미있는 랩과 길미 특유의 가창력을 들을 수 있는 경쾌한 곡이다.

사진=더 팩트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