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임신한 ‘레지던트 이블’ 전사 밀라 요보비치 베니스 레드카펫 참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레지던트 이블’의 전사 밀라 요보비치가 3일(현지시간) 이탈리아 에서 열리고 있는 제71회 베니스 국제영화제를 찾았다. 자신이 출연한 영화 ‘심벨린’의 기자회견을 위해서다.

요보비치는 벌써 임신 티가 났다. 배가 볼록했다. 요보비치는 영화 감독인 남편 폴 앤더슨과의 사이에서 첫째 딸 애버 앤더슨을 낳은 뒤 지난달 페이스북을 통해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사진·영상=Beautiful Girl Daily, la Biennale di Venezia Channel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