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저스틴 비버, 쏟아지는 야유에 돌발 스트립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저스틴 비버가 지난 10일(현지시간) 뉴욕에서 열린 ‘2014 패션 록스(Fashion Rocks) 무대에 등장해 스트립쇼를 펼쳐 화제다.

이날 모델 라라 스톤과 무대를 함께한 비버는 자신의 등장으로 관중석에서 야유가 터져 나오자 입고 있던 옷과 신발 등을 벗었다. 속옷을 제외하고 모든 옷을 탈의한 비버는 근육을 뽐내는 자세를 취해 보였다.

비버는 이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번 행동을 “계획되지 않은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저스틴 비버는 야스쿠니 신사 참배를 하는가 하면, 난폭운전과 폭행 등 수차례 구설수에 오르내리며 미국 내에서조차 비난 여론이 높아진 상태다. 앞서 백악관 청원사이트에는 캐나다 출신인 비버의 미국 영주권 박탈을 촉구하는 서명 운동까지 펼쳐진 바 있다.

사진·영상=Clevver News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