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에일리 ‘손대지마’ 안무…‘좀비춤, 안마춤, 통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에일리가 2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세 번째 미니앨범 ‘매거진(Magazine)’ 발매 쇼케이스로 컴백을 알렸다.



이 날 에일리는 타이틀곡 ‘손대지마(Don’t touch me)’를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소화해 내 쇼케이스 현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또 ‘손대지마’의 강렬한 피아노 라인과 드럼비트에서 서커스가 연상됐다는 에일리는 서커스 링 마스터로 변신, 광대 분장을 한 안무팀과 함께 한편의 서커스 공연을 보는 듯한 강렬한 퍼포먼스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에일리는 쇼케이스가 끝난 뒤 기자간담회에서 ‘손대지마’의 안무인 ‘좀비춤(소름춤)’과 ‘안마춤’, 그리고 ‘통춤’을 소개하고 시범을 보이는 시간을 가지며 끼를 한껏 발산하기도 했다.

타이틀곡 ‘손대지마’는 남자에게 배신당한 여자의 돌아선 마음을 ‘손대지마’라는 직접적이고 확실한 표현으로 담아낸 노래다.

에일리의 곡 ‘보여줄게’로 이미 최고의 호흡을 과시한 바 있는 김도훈과 에일리가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해 만든 ‘손대지마’는 90년대 영국을 풍미했던 브릿팝 스타일의 강렬한 피아노 라인이 귀를 즐겁게 만든다.

한편 에일리의 세 번째 미니앨범 ‘매거진(Magazine)은 에일리의 폭발적인 에너지와 강렬해진 성숙미를 ‘손대지마’, ‘문득병’, ‘이제는 안녕’, ‘미치지 않고서야’, ‘Teardrop’ 등 5곡 안에 담아냈다.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